• 로그인 회원가입 |
  • 이용안내 |
  • 장바구니 |
  • 주문조회 |
  • 마이페이지
비밀번호 확인 닫기
호프
Hope
제조회사 : 알스컴퍼니
소비자가 : 22,000
판매가격 : 19,000원
수량 EA
 
원산지 : 대한민국
배송조건 : (조건)
제품출시일 : 2021/02/25
       

아내, 엄마 그리고 나 삶의 끝에서 찾은 이름

Title Info
◆ 제  목 : 호프      
◆ 원  제 :
Hope
◆ 제  작 : 알스컴퍼니
◆ 장  르 : 드라마
◆ 감  독 : 마리아 소달
◆ 주  연 : 안드레아 베인 호픽,스텔란 스카스가드
◆ 등  급 :
12세이상관람가
◆ 시  간 : 129분 (본편 125분)
◆ 화  면 : 2.35:1 Anamorphic Wide Screen
◆ 음  향 : Swedish Digital 5.1
◆ 자  막 : Korean
◆ 코  드 : 3
◆ 출  시 : 2021.02.25


Synopsis


Issue Point

▶ ABOUT MOVIE 1
노르웨이와 스웨덴 대표 배우들의 탄성 나오는 연기력!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3개월 시한부 선고를 받은 여섯 아이의 엄마이자 한 남자의 연인인 '안야'의 일상을 잔잔하게 담아낸 감동 실화인 <호프>는 노르웨이의 대표 배우 '안드레아 베인 호픽'과 스웨덴의 대표 배우 '스텔란스카스가드'의 연기력만으로도 극장에서 영화를 감상하기에 충분하다. '안드레아 베인 호픽'은 시한부 선고를 받았지만일상을 포기할 수도 없는,아이들과 남편의 아침 걱정이 더 급급한 주인공 '안야' 역을 맡아 묵직하게 흐르는 감정 연기를 선보인다. '안드레아 베인 호픽'은 영화 <호프>에서의 연기를 통해 노르웨이의 아카데미라 불리는 제36회 아만다 시상식에서의 여우주연상 수상은 물론,제33회 유럽영화상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되는 등 유럽에서 완벽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한편 그녀의 남편 '토마스'로 나오는 '스텔란스카스가드'는 스웨덴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 빛나는 필모그래피를 가진 명배우다.대중적으로 알려진 작품으로는 <굿 윌 헌팅>, <도그빌>, <캐리비안의 해적>, <어벤져스>, <맘마미아>시리즈 등에 출연했다.영화 <호프>에서 그는, 아내인 '안야'가 시한부 선고를 받은 후 그녀에게모든 시선을 맞추고 가슴 아파하지만 '희망'을 놓지 않는 남편 '토마스'를 연기하며 시한부 가족들의 절대적인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감성의 연기를 선보인다.연기력의 신(申)들이 만나 선보일 호흡은,관객의 탄성을 내지르게 할 것으로 예상된다.

ABOUT MOVIE 2
진정한 '나'와 '가족'의 의미를 찾는 이야기

<호프>의 또 하나의 감상 포인트는 이 영화를 통해 자신과 주변을 돌아볼 수 있다는 점이다.온라인 시사회를 통해 <호프>를 앞서 관람한 관객들 중 몇몇은 '자신을 돌아볼 수 있었다'라는 의미 있는 감상평을 남기기도 했다.영화 <호프>에 나오는 여주인공 '안야'는 여러 정체성을 갖고 있다.커리어가 탄탄한 성공한 안무 연출가이자 다복한 가정의 어머니,그리고 아름다운 아내, 생각 깊은 딸… 이처럼 '안야'가 가진 정체성들은 어쩌면 자기 자신이 부여한 것이 아닌,타인들이 부여한 이름들이었다.하지만 '안야'는 시한부 선고를 받은 후 자신의 '날 것 그대로'의 감정을 마주하면서 자신에 대해 돌아보게 된다.여기에 그녀를 지지해 주는 '토마스', 딸 '줄리', 친구들 등 그들과 교감하는 장면을 통해 '사랑하는 사람들'에 대해서도 시선을 맞추게 된다.<호프>는 자신이 완성되기 위해서는 사랑하는 사람들이 있어야 한다는 메시지를 잔잔히그러면서도 깊숙이 시사한다.<호프>는 이러한 감동적인 전개를 통해 관객들에게 자신과 주변 사람들을 돌아보게 해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예정이다.

ABOUT MOVIE 3
전 세계가 극찬한, 감독의 이야기를 담은 감동 실화!

<호프>의 마지막 놀라운 감상 포인트는,<호프>의 각본가이자 감독인 '마리아 소달'의실제 이야기에서 비롯된 실화 영화라는 점이다. '마리아 소달'은 영화 제작 7년 전,말기 암 진단을 받고 남편인 '한스 페터몰란트'와 함께 겪었던 극도로 힘들었던 자신의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영화를 구성하였다. '마리아 소달'은 그녀의 이야기를 최대한 사실적이면서도 생생하게 전달하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그렇기에 더욱 영화를 통해 진실된 감동을 느낄 것으로 예상된다.이 감동은 이미 해외 유수 영화제를 통해 극찬을 받은 바 있다.영화 <호프>는 '제70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의 라벨 유럽 영화상수상뿐만 아니라, '제44회 토론토국제영화제'의 디스커버리 부문, '제31회 팜스프링스 국제영화제' 월드 시네마 나우 부문, 2020년 코스모라마 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여우조연상 수상을 비롯해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 노미네이트 및 정식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또한 '로튼 토마토' 신선도 100%를 기록하고 국내 평단에서도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제는 국내 개봉을 통해 한국 관객들에게까지 그 감동이 전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줄거리

"아내,엄마 그리고 나 /삷의 끝에서 찾은 이름"
엄마, 아내, 그리고 나... 생의 희망을 꿈꾸는 마지막 일주일
성공한 감독이자 여섯 아이의 엄마,
그리고 사실혼 관계인 '토마스'의 아내 '안야'는
크리스마스 이틀 전, 시한부 선고를 받는다.
식어버린 토마스와의 사이,
끊이지 않는 집안일까지,
아무렇지 않은 듯 오늘을 살아내는 '안야'.
그러나 조금씩 지쳐가던 그녀는
행복한 크리스마스 날, 모두에게 시한부임을 밝히는데...


Special Features


▶ [부가영상]
30초 예고편(30초)
리뷰 영상(36초)
메인 예고편 (1분17초)
특별 영상 (52초)

제작자 또는 공급자알스컴퍼니
이용조건, 이용기간12세이상관람가
상품 제공 방식DVD
최소 시스템 사양, 필수 소프트웨어DVD 전용 플레이어
청약철회 또는 계약의 해제.해지에 따른 효과변심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은 소비자가 배송비 지불을 원칙으로 합니다.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소비자상담 관련 전화번호페이시아 콜센터 070-8690-2030로 연락바랍니다.(월~금:10~18시까지)
 
- Pey-sia에서는 8만원 이상일 경우 무료배송입니다.
- 8만원 미만일 경우에는 배송비 2,500원이 부과됩니다.
- 주문후 제품 발송까지 준비 기간은 최대 2일 입니다.

제주도 울릉도 등 도서지역은 택배비 외에 별도의 도선료 2,000원이 추가되오니 주문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Pey-sia 쇼핑몰에서는 상품배송 완료후 20일내에 다음 사유에 의한 환불을 보장하고 있으며,상품의 반환에 필요한 비용은 고객님께 청구하지 않습니다
- 배송 시 재화가 파손, 손상되었거나 오염되었을 경우
- 배송된 재화가 주문한 물품과 다른 물건이 배송되었거나 결실이 발생한 경우
- 해적판등 정품이 아닌것이 확인되었을시에는 이유를 불문하고 100% 환불해 드립니다.
다만, 단순변심으로 인해 배송받은 상품을 반환하는데 드는 비용은 소비자가 부담해야 합니다.
- 반품 및 환불 신청은 고객지원센터 (TEL 070-8690-2030) 로 전화 주시면 신속히 처리해 드리겠습니다.
- 반품 주소 : 서울시 중랑구 용마공원로5길 24, 202(망우동, 2층) KnI(케이앤아이)
- 반품 및 교환 안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FAQ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 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 위원회 고시)에 따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조건, 절차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합니다.
미성년자가 법정 대리인의 동의 없이 구매계약을 체결한 경우, 미성년자와 법정대리인은 구매계약을 취소할 수 있습니다.
 
이름 : 첨부 : 파일첨부
내용 :
평점
 
 
상호명:하나구미 Ent. | 대표자:이상지 | 사업자등록번호:540-23-00808 [사업자정보확인] | 통신판매업번호:제 2018-서울중랑-0756호
주소:서울시 중랑구 용마공원로5길 24, 202(망우동, 2층)  |  tel:070-8690-2030
개인정보보호책임:김두태부장 | E-mail   | CopyrightⓒPeysia all rights reserved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